손보협, `최우수 보험설계사` 블루리본 컨설턴트 선발

손해보험협회가 최우수 보험모집인을 인증하는 `블루리본 컨설턴트`를 선발했다.

손해보험협회는 손해보험업계의 완전판매 노력과 고객중심 영업을 고취하기 위해 `2021 블루리본 컨설턴트` 2,373명을 선발했다고 30일 밝혔다.

블루리본 컨설턴트 인증은 지난 2011년 이후 계속됐으며 판매실적·모집건전성 등을 기준으로 선발하고 있다.

올해 블루리본 인증자들의 13회차·25회차 계약 유지율은 각각 97%, 92.86%로 손보사 평균 계약유지율(83.8%, 65%)을 웃돌았고, 모집질서위반·불완전판매 건수도 0건이었다.

손해보험협회는 인증제도의 대외 고인력 제고를 위해 홈페이지에 인증자 정보를 공개하고 디지털 인증서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보험소비자가 블루리본 인증제도를 인지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위상을 제고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선발된 블루리본 컨설턴트 중 메리츠화재 엄장식 컨설턴트, 현대해상 이덕자 컨설턴트는 1회부터 11년 연속으로 블루리본에 선정됐다.

이들은 "비결은 고객신뢰를 최우선으로 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신뢰를 바탕으로 정도영업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호진기자 auv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