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 상반기 당기순이익 4,680억원…전년비 50.5%↑

BNK금융지주가 2분기 당기순이익이 2,753억 원이라고 29일 공시했다.

올해 상반기까지 범위를 넓히면 당기순이익은 4,680억 원이다.

상반기 당기순이익은 역대 최고 수준이다.

BNK금융 내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은 물론 비은행 계열사의 실적 모두 개선됐다.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의 상반기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30% 이상 늘어난 2,320억 원, 1,369억 원을 기록했다.

BNK캐피탈은 714억 원, 투자증권 650억 원, 저축은행 115억 원, 자산운용 70억 원이었다.

그룹 전체 실적 가운데 비은행 부문 비중이 30% 수준으로 상승하는 등 그동안 수익구조 다변화 노력이 현실화하고 있다고 BNK금융은 설명했다.

배성재기자 sjbae@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