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세계 최대 FDI 유치국 19위에 이름 올려

KVINA와 코참이 함께하는 베트남 비즈뉴스입니다.
베트남, 세계 최대 FDI 유치국 19위에 이름 올려

베트남은 지난해 160억달러 규모의 FDI(외국인직접투자)를 유치하며 세계 20대 유치국에 처음으로 이름을 올렸다.

유엔무역개발회의의 `세계투자 보고서`에 따르면, 베트남은 160억달러의 FDI 투자를 받아 세계 최대 FDI 유치국 19위에 랭크됐다.

올 들어 지난 6개월간 베트남의 총 FDI는 전년 동기 대비 2.6% 감소한 152억7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유엔무역개발회의는 베트남의 FDI가 소폭 감소한 것에 대해 "제조 및 부동산 활동에 대한 투자에 위축 현상이 드러났다"고 분석했다.

현재 베트남은 총 3만3787개의 FDI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보고서는 베트남정부가 투자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는 사업 목록을 확대했으며, 국내항공사 주식 지분의 외국인 소유 한도도 상향했다고 진단했다.

한편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은 세계 최대 FDI 수혜국이며 중국과 홍콩이 그 뒤를 이었다. (출처: vietnamplus)

https://en.vietnamplus.vn/vietnam-named-among-worlds-top-20-host-economies-for-fdi-for-first-time/204861.vnp
베트남, 세계 최대 FDI 유치국 19위에 이름 올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