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청 男직원 3명 입건…동료 강제추행 혐의

서울 금천구에서 성추행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 중이다.

27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서울 금천경찰서는 금천구 소속 남성 직원 2명을 강제추행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이들은 같은 구청에서 근무하는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사건 현장에 있었던 또 다른 남성 직원 1명도 성추행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보고 함께 입건했다.

입건된 직원들은 모두 피해 여성보다 공무원 계급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 여성은 지난 1일 이들을 경찰에 고소했으며, 금천구는 사건이 벌어진 뒤 입건자 3명을 직위 해제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고소인 조사를 마치고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