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의 최고경영자 잭 도시(Jack Dorsey)가 비트코인이 미래 트위터의 중요한 사업부문이 될 것이라고 밝혀 비트코인 사용의 범위가 더욱 확장될 것으로 보인다.

잭 도시는 수년간 비트코인을 강력하게 지지해 온 사람이지만 트위터 플랫폼에서 어떤 방식으로 적용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그러나 21일(현지시간) 2분기 실적발표를 통해 “상거래 구독 서비스 밑 팁 자(Tip Jar, 콘텐츠 제작자에게 송금할 수 있는 기능)와 같은 새로운 추가 기능을 포함해 기존 트위터 제품 및 서비스에 비트코인이 큰 부분을 차지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 “종종 가상화폐가 인터넷의 초창기를 떠올리게 한다”라며 “내 생애에 가상화폐보다 더 중요한 사건은 없었다”며 공개적으로 비트코인을 지지하는 발언을 하기도 했다.

최근 그는 제이 지(Jay Z)와 2360만 달러의 비트코인 펀드를 개설했으며 핀테크 기업 스퀘어(Square)를 비트코인을 통해 가상화폐 시장에 진입시킬 계획을 발표했다. 스퀘어는 올해 초 블록체인 기술과 가상화폐가 음악시장을 변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예상, Jay-Z의 TIDAL 음악 서비스 지분 과반수를 인수하기도 했다.

도시는 비트코인을 AI(인공지능), 탈중앙화와 함께 트위터의 미래를 결정지을 중요한 3대 트렌드 중 하나로 설정, 2분기 실적발표에서 비트코인이 제품 확장 측면에서 회사가 더욱 역동적으로 움직이는데 도움이 되는 것은 물론 ‘인터넷의 기본통화’가 될 ‘최상의 후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인터넷에 기본 통화, 즉 글로벌 통용화폐가 있다면 슈퍼 팔로워(인플루언서의 유료 트윗을 수신하는), 상거래, 구독 및 팁 자와 같은 제품의 이용이 훨씬 쉬워지는 것은 물론 더욱 광범위한 사용자를 확보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특히 소셜 미디어를 더 분권화하고 더 많은 경제적 인센티브를 제공하려면 더 많은 혁신이 필요하고 그래서 비트코인이 트위터의 미래에 핵심”이라고 주장했다.

비트코인 공개 지지자인 그가 트위터 상품 라인업에 어떻게 통합할 수 있는 지에 공개적으로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마지막으로 “이에 대한 분명한 필요성과 함께 비트코인을 사용할 수 있어야 한다는 공감대가 있으며 인터넷 고유의 개방형 표준이 분권과 익명성을 중시하는 비트코인의 모토와 통한다는 점에서 우리의 미래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강조했다.
조세일보 / 백성원 전문위원 peacetech@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