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 동네토론 배틀쇼 ‘갑론을방’ 부산편 공개

다방(대표 한유순, 유형석)이 23일 동네토론 배틀쇼 `갑론을방` 7화 부산 편을 유튜브 채널 `일상다방사`를 통해 공개한다.

갑론을방은 인접한 동네에 실제로 거주하는 자취생이 패널로 출연해 각 동네의 특장점을 자랑하는 콘텐츠다.

이번 편에서는 갑론을방이 다루는 일곱 번째 동네이자 첫 지방 도시로 부산을 방문한다.

앞서 21일 다방은 주제 도시인 부산을 공개해 부산 자취생들과 코로나19에 지쳐 해양도시 부산의 풍경을 보고 싶어 하는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토론에는 부산대에 재학 중인 학생 두 명이 패널로 참여한다.

두 사람은 부산대가 위치한 장전동과 외지인들에게 유명한 서면 인접 지역 부전동을 중심으로 격렬한 토론을 펼친다.

여기에 더해 부산대 학생들만의 숨겨진 동네 정보와 부산 바다 여행을 즐기는 꿀팁도 함께 전수한다.

다방은 "서울 중심의 콘텐츠에서 벗어나 지방의 색다른 매력을 보여주고 해당 지역 자취생들의 이야기를 들여다볼 수 있는 시간을 만들기 위해 부산 편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갑론을방 부산 편은 28일 3편, 30일 4편이 차례대로 공개되며, 시청자들의 투표로 토론 승자가 결정된다.

시청자들은 마지막 편이 공개되는 오는 30일부터 내달 5일까지 일상다방사 채널 커뮤니티에서 투표할 수 있다.

더 많은 표를 획득한 우승자에게는 월세지원금이 제공된다.

김원규기자 w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