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더샵 거창포르시엘` 기부챌린지

경상남도 거창군에서 성공적으로 `더샵 거창포르시엘` 공급을 마친 포스코건설이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어려운 시기를 맞아 지난 21일 지역민들과의 상생을 위한 특별 이벤트 `지역민이 참여하는 따뜻한 기부챌린지`를 진행했다.

포스코건설은 더샵 거창포르시엘 분양에 나서면서 사전 마케팅 기간 동안 이벤트 진행에 나섰다. 후원금은 더샵 거창포르시엘 홈페이지에 관심고객으로 등록하면 아파트에 대한 분양 정보를 제공 받음과 동시에 1명당 1천 원의 기부금이 적립되는 방식이다.

포스코건설 측은 이벤트 결과 당초 목표로 했던 총 5천 명이 관심고객으로 등록하면서 500만 원의 후원금이 성공적으로 모여 이를 거창군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렇게 전달된 기부금은 `아림1004운동`을 위한 기금으로 기탁됐다.

`아림1004운동`은 거창 군민이 함께 하는 기부 문화사업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이웃에게 생계비, 의료비, 교육비 등을 지원하는 활동이다. 1계좌 1,004원으로 시작된 이 활동은 현재 학생과 기업인, 노인 등 다양한 계층의 후원자들이 참여해 기부문화를 이끌어 나가고 있다.

앞서 충남 아산시에서 분양한 `더샵 센트로`에 이어 `더샵 거창포르시엘` 현장에서도 사회와의 상생을 위한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 포스코건설은 향후 신규 분양현장에서도 나눔을 통해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돕는 행사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방침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한 우려가 심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기업시민 이념인 `같이 짓는 가치` 실천을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한 나눔활동이 수요자들의 큰 호응을 이끌었다"면서 "많은 수요자 분들이 참여해 주신 덕에 이번 분양현장에서 준비한 특별 이벤트를 원활하게 마칠 수 있어 이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홍헌표기자 hpho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