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인강 인공지능(AI)을 곁들이다... `천재교과서 밀크티`

최근 스마트학습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관련 기술 역시 진화하고 있다. 인공지능(AI) 기술을 곁들여 학습 관리에 전문성을 더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천재교육의 자회사 천재교과서가 만든 초등인강 `밀크티`는 국어와 영어, 수학, 사회, 과학 등 전 과목에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대안을 제시한다. AI 기능을 통해 아이를 성향과 수준에 맞는 커리큘럼을 추천, 관리선생님과의 협업으로 학습관리까지 영역을 넓혔다.

먼저 학습생의 수준을 정확하게 파악하기 위해 AI 기초학력 진단평가를 진행한 뒤 초등인강 학습이 시작된다. 이때 AI인공지능은 학습 수준부터 패턴, 성향과 취약점까지 공부와 관련된 모든 내용을 진단해준다.

이를 바탕으로 과목별, 수준별 그리고 흥미별 인공지능 학습 콘텐츠를 즐기게 된다. 이때 밀크티의 모든 콘텐츠를 천재교육의 우수한 노하우를 담은 내용으로 구성하여 초등 공부를 돕고 있다.

천재교과서 밀크티 초등은 음성인식과 안면인식, 필기인식부터 가상, 증강 현실, 토론 등 각 과목에 맞는 공부방법을 제공하고 있다. 초등학교 주요 과목부터 학교에서는 배울 수 없는 특별학습까지 공부 흥미와 성적향상을 목표로 한다.

밀크T AI기술을 직접 체험해본 서울대학교 자유전공학부 장대익 교수는 "에듀테크 기술이 급속도로 발전하면서 학습 외에도 학습자의 성향이나 공부 특징, 패턴 등을 빅데이터화 하여 관리에도 효과적으로 쓰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표준적 지식을 일방적으로 주입하던 전통의 교육방식에서 벗어나 이제는 학생들의 상태를 파악하고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그에 맞는 학습 과정을 추천해주는 개인맞춤형 지식전달 시대가 오고 있는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처럼 인공지능 기술을 곁들인 초등인강 천재교과서 밀크티는 현재 10일 무료체험 및 학습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