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인’ 요아리, 제이지스타와 전속계약…리누X예지 등과 한솥밥



가수 요아리가 제이지스타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5일 제이지스타는 최근 요아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요아리의 새출발을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지난 2007년 데뷔한 요아리는 독보적인 음색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으며 SBS 드라마 ‘시크릿 가든’의 OST ‘나타나’로 대중에게 잘 알려져 있다.

특히 올해 초 화제 속 종영한 JTBC 경연프로그램 ‘싱어게인’에서 47호 가수로 출연해 극심한 불안 장애, 무대 공포증을 극복하며 결승까지 진출해낸 감동 스토리를 선사하며 대중에게 큰 울림을 선사했다.

요아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제이지스타에는 최근 MBN ‘보이스킹’에서 우승한 리누를 비롯해 예지, 하유비, 김희진, 김경현, MC하루, 코드(KOHD) 등이 속해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