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8월 초 완전체 컴백 확정…올여름 뜨겁게 달군다



‘명곡 맛집’ 온앤오프(ONF)가 올여름 가요계를 더욱 뜨겁게 달군다.

14일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는 “온앤오프가 오는 8월 초 새 앨범으로 돌아올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지난 4월 말에 발매했던 첫 정규 리패키지 앨범 ‘CITY OF ONF’ 공개 이후 약 3개월 만으로 초고속 컴백을 확정 지었다.

온앤오프는 지난 2월 첫 번째 정규 앨범 ‘ONF: MY NAME’과 4월 리패키지 앨범 ‘CITY OF ONF’를 발매하고 각 타이틀곡 ‘Beautiful Beautiful’과 ‘춤춰(Ugly Dance)’로 각종 국내 음원사이트 정상에 데뷔 후 첫 음악 방송 1위까지 차지하며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가온 다운로드차트에서도 1위의 자리에 올랐고, 역대 최다 초동 판매 기록 경신, 최단 시간 뮤직비디오 천만 뷰 달성 등 끝없는 기록 줄 세우기로 명실상부 ‘대세 보이 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뿐만 아니라 최근 미국 유명 매체 타임지(TIME)에서 선정한 ‘2021년 현재 최고의 K팝 송’에 온앤오프의 ‘Beautiful Beautiful’이 포함되어 전 세계적으로도 더욱 막강해진 영향력을 과시했다. 이 밖에도 영국 매거진 FAULT, 홍콩 유력 일간지 SCMP 등에서도 온앤오프를 집중 조명하며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았다.

이처럼 온앤오프는 거침없는 상승세로 대세 행보를 보이고 있는 것은 물론, 매 앨범마다 탄탄한 스토리텔링과 세계관으로 짜여진 독보적 콘셉트와 온앤오프만의 뚜렷한 음악 색깔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만큼 이번 컴백 소식에 대한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한편, 오는 8월 초 컴백을 앞둔 온앤오프는 현재 새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