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 은행연합회 23번째 정사원으로 합류

지난 달 9일 금융위원회로부터 은행업 진출을 정식 허가받은 토스뱅크가 14일 은행연합회 가입을 완료했다.

은행연합회는 토스뱅크가 총회 의결 등 가입절차를 완료하고 14일부로 은행연합회 정사원이 되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토스뱅크는 지난 2017년 5월 가입한 카카오뱅크에 이어 은행연합회의 23번째 정사원으로 이름을 올렸다.

토스뱅크 측은 "앞으로 토스 플랫폼을 통해 쉽고 편리한 뱅킹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하나은행,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 중소기업중앙회 등 다양한 주주사와 협업한 중소기업-소상공인 대상 서비스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은행연합회 측도 "세번째 인터넷전문은행인 토스뱅크가 은행산업의 디지털 전환 등 경쟁력 강화와 새로운 가치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배성재기자 sjbae@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