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자들이 올린 인증샷 개수만큼 제품 기부… ESG경영 실천
‘삼양비빔면’으로 챌린지 시작… 하반기에도 지속 운영




삼양식품은 이달 5일부터 내달 27일까지 인스타그램을 통해 기부 챌린지 ‘삼양비빔면 ESG(Eat, Share, Give) 챌린지’를 진행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챌린지는 주어진 미션에 맞춰 인증샷을 촬영하고 필수 해시태그를 달아 업로드하면, 챌린지 종료 후 업로드 된 인증샷 개수만큼의 삼양비빔면을 어려운 이웃들에게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추첨을 통해 선정된 참여자에게는 삼양비빔면 32봉지가 들어있는 대형 사이즈 패키지를 증정한다.

앞서 삼양식품은 상반기 별뽀빠이, 삼양짱구를 통해 두 차례 기부 챌린지를 진행해 2,000여 개의 별뽀빠이와 700여 개의 삼양짱구를 각각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굿네이버스 서울북부지부에 기부했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이번 기부는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로 이뤄진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좋은 취지에 공감하고 호응해주시는 분들이 많아 하반기에도 다양한 제품들로 기부 챌린지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삼양식품은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확대해 오고 있다. 2011년 강원도 내 첫 장애인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인 ‘삼양 T.H.S’를 설립해 현재까지 장애인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사회 구성원으로서 자부심을 느끼며 자립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본사를 비롯하여 공장과 계열사가 위치한 지역사회를 중심으로 제품 후원, 문화공연 지원, 음식 나눔 봉사 등을 진행하고 있다. 더불어 삼양이건장학재단과 삼양원동문화재단을 통해 장학금 및 학술지원사업도 전개하고 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