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분기 최고점 간다…최대 3500선 전망"

3분기에 코스피가 올해 최고점에 올라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안진철 코리아에셋투자증권 연구원은 24일 보고서에서 "3분기 중 올해 최고 지수를 전망한다"며" 기업 실적 개선에 비해 금리 상승 속도가 늦고 인플레 기대심리는 높아져 3분기에도 실질 금리가 마이너스에 머물면서 자산 가격 상승을 유발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다만 4분기에는 조정을 겪을 것으로 내다봤다.

안 연구원은 "한국 기준금리가 인상되는 금리 상승기에 높아진 주가수익비율(PER)이 유지될 수 있을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안 연구원은 하반기 코스피 예상 밴드로 3,000~3,500선을 제시했다.

이민재기자 tobemj@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