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연 1.5% 정기예금 특판 이벤트 실시

케이뱅크(은행장 서호성)가 정기예금 1년물 가입 고객에 현재 금리(연 1.20%)보다 0.3%p 높은 연 1.50% 금리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시작한다.

이번 이벤트는 23일부터 1년 만기로 코드K 정기예금에 가입한 고객이 대상이다.

코드K 정기예금은 특별한 우대금리 요건 없이 누구나 최고 금리를 받을 수 있는 케이뱅크 대표 예금 상품이다.

한도 제한 없이 1만원 이상이라면 원하는 금액만큼 예치가 가능하며 가입 기간 중 2회까지는 부분인출(별도 중도해지금리 적용)을 할 수 있다.

케이뱅크 김기덕 마케팅본부장은 "코드K 정기예금은 복잡한 조건 없이 가입만 하면 최고 금리를 받을 수 있는 케이뱅크 대표 상품인 만큼 600만명 고객 돌파를 기념해 파격적인 금리 혜택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예적금과 대출 등 자체 상품은 물론 타 기업과의 제휴 서비스에서도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김보미기자 bm0626@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