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장애인문화예술축제 A+ Festival 조직위원회 출범식 개최

2021 장애인문화예술축제 A+ Festival(이하 A+ Festival)의 조직위원회 출범식이 오는 24일(목) 오후 2시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개최된다.

사단법인 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이하 장예총)가 주최하고 장애인문화예술축제 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배은주)가 주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사장 안중원)이 후원하는 `2021장애인문화예술축제`는 경계와 차이를 없앤 자리에 예술이 아름다움으로 스며드는 축제라는 의미을 담은 `스며들다`를 주제로 9월 8일부터 10일까지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일대에서 개최 될 예정이다.

장애예술의 잠재적 가능성, 열린접근성, 활기찬 역동성으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것을 모토로 삼고 있는 2021장애인문화예술축제는 15개의 공연 및 전시 프로그램과 뮤지컬, 버스킹 등 코로나19로 예술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장애인예술가와 단체가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출범식에는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승수 국회의원이 대회장으로, 김교흥 국회의원이 명예대회장으로 함께한다.

또한, 이번 2021장애인문화예술축제 홍보대사로는 온라인 콘텐츠 창작자 위라클 박위 씨가 위촉될 예정이다.

박위는 2014년 갑작스런 낙상 사고로 전신마비 판정을 받았음에도 긍정적 사고로 장애에 대한 편견을 깨고 일상에 깃들어 있는 기적의 순간들을 보여주고 있는 청년 유튜버이다.

채널명 위라클은 위(We)에 미라클(Miracle)을 더해 우리(We) 모두에게 기적(Miracle)을 의미하며, 구독자 25만명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긍정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이외에도 틴틴파이브의 가수 겸 개그맨 이동우, 선한 영향력으로 활동하고 있는 민요자매(이지원, 이송연)가 홍보대사로 함께 위촉된다. 이번 장애인문화예술축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장예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