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목 받는 `홈텔`, 여의도 생활숙박시설 `라포르테 블랑 여의도` 6월 중 분양

서울 경제 중심지로 주목 받는 여의도에서 생활숙박시설이 들어서며 주목 받고 있다.

6월 중 분양을 앞두고 있는 ‘라포르테 블랑 여의도’는 오피스텔과 호텔의 장점을 더해 이른바 ‘홈텔’이 장기 임대 및 숙박시설로 접근성과 수요 선호도가 높은 여의도에 위치해 우수한 입지성으로 지하 3층부터 지상 13층까지 생활숙박시설 161실, 근린상가 101평으로 공급 예정이다.

기존 호텔 더 디자이너스 여의도를 리모델링 한 후 오피스텔과 호텔이 결합된 레시던스라는 점과 건물이 보여주는 트렌디한 디자인이 주요 장점으로 꼽힌다. 클래식한 아치형 디자인과 더불어 ‘BLANC’을 뜻하는 화이트 톤으로 독특한 디자인이 이국적 외관 설계를 보여준다.

관리 및 운영이 불가피한 시설인 만큼 위탁 운영을 맡게 되는 운영사에 대한 관심도 높다. ‘라포트레 블랑 여의도’는 1인 가구 코리빙 및 공유주거 전문업체인 ‘홈즈 컴퍼니’와 ‘더 위크앤 리조트’를 운영하는 리조트 전문 기업 트리니티가 위탁 운영한다.

관계자는 “라포르테 블랑 여의도는 서울 경제중심지 여의도에 들어서는 생활숙박 시설로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는 것은 물론 비교적 규제에서 자유롭고 만 19세 이상이면 청약 통장 없이도 신청이 가능하다. 트렌디한 디자인과 전문 위탁 운영업체 그리고 최근 수요에 맞춘 홈텔로 인해 많은 주목을 받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분양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및 대표전화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