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투도 카뱅으로…카카오뱅크, 증권사 계좌개설 서비스 확대

카카오뱅크(대표이사 윤호영)가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 대상 증권사에 `하나금융투자`를 추가한다고 15일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하나금융투자`와 제휴 기념으로 올해 8월 31일까지 하나금융투자 주식계좌를 최초 개설한 고객을 대상으로 해외주식 거래에 대한 차별화된 혜택과 5천원의 축하금을 제공한다.

하나금융투자 신규 주식계좌 개설 고객에게 해외주식(미국, 중국, 홍콩, 일본) 매매 수수료 및 환전 우대 혜택을 1년간 제공한다.

매매 수수료율은 미국 기준 기존 0.25%에서 0.1%로 적용되며, 환전 수수료는 최대 95% 우대한다.

또, 미국주식 실시간 시세 조회 서비스를 하나금융투자 모바일 앱 `하나원큐프로`에서 1년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벤트 기간 중 해외주식 누적 거래가 USD 1천달러를 넘기면 1만원을 지급하는 혜택도 진행한다.

자세한 사항은 카카오뱅크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2019년 3월 출시한 `증권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를 통해 개설된 주식 계좌수는 올해 5월말 기준 417만좌를 기록하면서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카카오뱅크 입출금 계좌개설 시 입력한 정보를 바탕으로 복잡한 정보 입력 없이 빠르고 간편하게 주식 계좌를 열 수 있다.

카카오뱅크 `증권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는 2019년 한국투자증권(3월)을 시작으로 2020년에는 NH투자증권(2월)과 KB증권(6월)으로 확대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하나금융투자와의 제휴로 고객의 주식거래 혜택이 더욱 넓어졌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증권사와 제휴를 통해 차별화된 편의와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김보미기자 bm0626@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