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센스, 공모가 1만 2,400원 확정…15~16일 공모 청약

차세대 전장 및 IoT 솔루션 전문 기업 아모센스가 지난 10일과 11일 기관투자자 대상의 수요예측 결과 공모가를 1만 2,400원으로 확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총공모주인 277만 9,858주의 70%인 194만 5,900주를 기관투자자에 배정한 아모센스의 수요예측에는 국내외 기관 341곳이 참여했다. 총 신청주수는 2억 2,725만 5,000주로, 이에 따른 수요예측 경쟁률은 116.79대 1로 나타났다.

김인응 아모센스 대표는 “차세대 전장 부품과 다양한 IoT 솔루션 기술력을 보유한 아모센스의 성장 로드맵과 비전에 공감해주신 투자자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에 감사드린다”며, “공모주 청약 등 남은 일정을 순조롭게 마무리한 후 이달 내 코스닥 시장 상장에 입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모센스는 오는 15일과 16일 공모주 청약을 진행한다. 일반 투자자 공모에는 전체 물량의 25%인 69만 4,965주가 배정됐다. 이 가운데 50%는 모든 청약자에게 균등배정, 50%는 비례배정하는 일괄청약방식으로 배정한다. 상장 주관사인 신한금융투자를 통해 청약할 수 있다.

문형민기자 mhm94@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