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안 디저트 카페 ‘설빙’은 국내 제과기업 롯데제과와 손잡고 ‘설빙 X 롯데제과 인절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전국 설빙 매장과 배달 전문 어플리케이션에서 설빙 스테디셀러 ‘인절미설빙’을 포함해 1만 2000원 이상 구매 시 롯데제과 신제품 ‘뻥쿠아즈’를 무료로 증정한다. 설빙을 대표하는 디저트 물론 신상까지 맛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다. 한정수량으로 준비돼 조기 소진될 수 있다.

인절미설빙은 곱게 갈린 부드러운 우유 얼음에 고소한 콩가루와 쫀득한 인절미, 바삭한 아몬드 슬라이스를 토핑한 빙수 메뉴로 우리 고유의 재료를 활용해 본연의 고소한 단맛에 충실해 2013년 첫 출시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설빙의 대표 메뉴다.

출시 당시 ‘빙수=팥’이라는 공식을 깬 팥 없는 빙수로 업계의 이목을 받기도 했다. 뻥쿠아즈는 다쿠아즈를 한국식으로 재해석한 디저트로 롯데제과 대표 브랜드인 ‘쌀로별’을 파이 제품으로 확대한 제품이다. 코팅된 뻥튀기 사이에 부드러운 인절미 크림을 넣어 바삭한 식감과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설빙은 지난해 세븐일레븐과의 협업으로 ‘인절미’, ‘인절미롤케익’, ‘인절미 크림 단팥빵’부터 ‘인절미 스낵’과 ‘인절미 떡뻥’, ‘설빙 국화빵’, ‘인절미 티라미수’를 선뵀다.보였다. 이어 푸르밀과 콜라보로 ‘인절미라떼, ‘흑임자라떼’를 출시하는 등 인절미를 활용한 디저트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