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특전사X특급운전병 조합” 나상도X박군, ‘맨 인 블랙’ 수트핏 인증샷 눈길



가수 나상도가 박군과 카리스마 넘치는 비주얼을 과시했다.

나상도는 지난 8일 자신의 SNS를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 속에는 블랙 수트를 차려입은 나상도와 박군이 셀카를 촬영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나상도는 이와 함께 "육군특전사 준우 특급운전병 상도 #맨인블랙 #돈터치미 #박군 #나상도 굿밤되세요!"라고 덧붙이며 박군과의 절친한 친분을 과시했다. 이에 팬들은 "두 분 너무 멋있다", "보디가드인 줄"이라는 댓글을 남기며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앞서 나상도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 박군과 함께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나상도는 ‘트롯신이 떴다’를 통해 인연을 맺은 박군에게 음악 방송 꿀팁을 전수하며 훈훈한 우정을 뽐냈다.

최근 나상도는 신곡 ‘살아지더라’를 발매했다. ‘살아지더라’는 삶이 고달프고 힘들어도 희망을 잃지 않고 어떻게든 살다 보면 살아진다는 가사가 인상적인 곡으로, 중독성 강한 멜로디를 통해 지쳐 있는 이들에게 위로를 전한다.

나상도는 SBS ‘트롯신이 떴다2 ? 라스트 찬스’에 출연해 준우승을 차지하며 얼굴을 알렸다. 어떤 곡이든 자신의 노래처럼 소화한 나상도는 ‘변신의 귀재’, ‘1등 직진남’, ‘팔색조 가수’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나상도는 신곡 ‘살아지더라’를 발매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