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커머스 "B2B 선물 시장 잡겠다"

카카오커머스가 개인 사업자·기업용 선물 플랫폼인 `선물하기 for Biz`에 배송 상품을 도입하는 등 상품 카테고리를 확장했다고 10일 밝혔다.

선물하기 for Biz는 기존 `카카오톡 선물하기`가 보유한 풍부한 상품 카테고리와 카카오톡으로 선물을 발송하면서 수신자가 직접 배송지를 입력할 수 있는 편리함을 활용해 본격적으로 B2B 선물 시장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개편으로 기존 보유한 900여 개의 모바일 교환권 외에도 건강식품·리빙·뷰티·스포츠 등 약 500개의 배송 상품 선물이 가능해졌다.

배송 상품은 1개부터 구매 가능하며, 구매 수량에 따라 최대 50%까지 할인율이 차등 적용된다.

또한, 주소지 미입력 시 상품가 전액을 결제했던 비즈캐시로 돌려주는 투명 환불 정책을 시행해, 사업자들의 비용 부담을 줄인다.

더불어, 카카오톡 비즈니스 채널을 보유한 사업자라면 각 사업자의 채널로 선물을 발송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선물하기 for Biz 사이트에서 카카오톡 채널 관리자 계정으로 로그인 후 상품 주문 페이지에서 `채널·알림톡 추가` 버튼을 클릭하면 간단한 본인 인증을 걸쳐 사업자의 카카오톡 채널을 등록할 수 있다.

등록 후 알림톡으로 선물을 보낼 시 채널에 등록된 브랜드 로고 또는 기업명으로 전달되며, 선물 메시지도 작성해 발송 가능하다.

또한 수신자는 알림톡을 통해 배송 주소지 입력은 물론, 받은 선물은 카카오톡 ‘선물함’에서 확인 가능해 더욱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카카오커머스 관계자는 "배송 상품 도입으로 선물 선택의 폭을 넓혀, 구매자와 수신자의 만족도 모두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며 "이벤트 경품을 더욱 쉽게 보낼 수 있는 이벤트 관리 툴(Tool)과 API 연동 등 효과적으로 선물을 보낼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양현주기자 hjya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