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인들을 위한 블록체인 기본서, `블록체인이 미래를 바꾼다` 출간

인류의 역사는 끊임없이 진화해왔다. 편리한 방향으로 진화를 거듭했고, 그 결과가 오늘 우리가 살아가는 현실이라고 볼 수 있다. 기술 발전이 멈추지 않는다면 인류의 역사는 앞으로도 계속 진화해갈 것이며, 진화의 중심에는 늘 신기술이 등장했다. 그리고 신기술의 등장은 인류의 미래를 바꾸는 원동력이 되었다.

현재는 4차 산업혁명이 다가오고 있으며, 이를 이끄는 원동력인 신기술은 블록체인이다. 하지만 현재 일반인 중 이러한 흐름을 이해하는 이들은 많지 않다. 이러한 이들이 미래를 어떻게 준비해야 하는지 알려줄 도서 `블록체인이 미래를 바꾼다`가 등장해 이목을 모으고 있다.

굿웰스북스의 `블록체인이 미래를 바꾼다`는 4차 산업혁명의 전체적인 이해에서부터 블록체인의 본질, 가상화폐의 올바른 투자법을 다뤘으며, 지난 5월 26일 출간되었다.

해당 도서는 일반인들을 위한 블록체인 기본서로, 학술적 연구각 필요한 깊이 있는 내용과 어려운 용어를 가능한 배제하고, 꼭 알아야 할 핵심만 담아 누구나 책 한 권으로도 4차 산업혁명에 대한 개념을 잡을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책은 총 5장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1장 `운명처럼 블록체인을 만나다`, 2장 `블록체인이 미래를 바꾼다`, 3장 `블록체인 모르면 가상화폐에 당한다`, 4장 `블록체인 속에 기회가 있다`, 5장 `블록체인은 부의 추월차선이다`으로 이뤄졌다.

저자는 "이 책은 블록체인을 무엇인지 알기 쉽게, 아주 간단하게 언급하고, 내 경험을 위주로 블록체인과 가상화폐를 들여다본다. 미래를 바라보는 시야를 넓히고 가상화폐 속성을 알고 매매에 도움이 되는 내용을 주로 담았다"라고 전했다.

이어, "깊은 내용은 필요없다. 우리는 블록체인이 만들어가는 세상을 이해하고 기회를 만들어가면 된다"라며, "아무리 대단하고 거창하고 놀라운 것이라도 쉽게 받아들이면된다. 무엇인지 알면, 무엇을 해야할지 알게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저자 오진현은 10여 년간 증권방송 애널리스트, 스타트업 창업컨설턴트로 활동했다. 국내 최대 규모의 암호화폐(가상화폐) 채굴회사를 운영했다. 고려대학교 블록체인 전략 전문경영자과정을 수료하고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업을 준비하며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투자전략에 관해 연구하고 있다. 현재는 법인회사를 운영 중이다.

굿웰스북스는 이번 출간을 기념해 10% 할인 행사를 진행 중이며, 예스24, 교보문고, 인터파크, 알라딘, 영풍문고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