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세 송혜교, 긴 생머리는 진리…예쁨 한도초과

배우 송혜교(41)가 꽃보다 아름다운 미모를 드러냈다.

송혜교는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스토리에 별다른 설명 없이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해당 사진 속 송혜교는 선물로 받은 꽃바구니 옆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긴 생머리에 옅은 메이크업으로 청순미가 한층 더해진 송혜교의 미모가 꽃보다 돋보여 눈길을 끈다.

한편, 송혜교는 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로 컴백을 앞두고 있다.

(사진=SNS 캡처)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