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연, 애프터스쿨 컴백  출연…러블리 ‘팔방미인’ 매력발산



배우 이주연이 아름다운 센터 비주얼은 물론, 재치있는 토크까지 그야말로 ‘팔색조’ 매력을 발산하며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주연은 지난 3일 오후 유튜브 <문명특급> 채널을 통해 공개된 <문명특급 - 컴눈명 스페셜> 에서 자신의 데뷔를 함께한 그룹 애프터스쿨 멤버로서 가희, 정아, 베카, 레이나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이주연은 자신이 갑자기 ‘이리더’가 됐다며 “원래 컴눈명 컴백에 대해 고민을 되게 오랫동안 했다. 다 같이 모일 수 있을까? 이게 과연 가능한 일일까?”라며 운을 뗐다.

이어 “막상 이제 마음을 먹고 나서는 제가 나서서 했다. 제대로 할 게 아니면 아니다 싶어서 연습도 하자해서 따로 연습도 했다”고 말하며 남다른 각오를 드러냈다.

이주연은 애프터스쿨의 히트곡 ‘디바(Diva)’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며, 당시 무대의상 소품으로 쓰인 미키마우스 머리띠에 대한 비하인드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특히 그녀는 깨알 댄스와 리액션으로 현장 분위기를 띄우며 그룹 내 ‘비타민’ 역할을 해냈고, 오랜만에 만난 멤버들과 티키타카 케미까지 보여주며 긍정 에너지를 발산했다.

또한 평상시 기회가 되면 ‘디바’를 춘다는 귀여운 일상 이야기와 애프터스쿨 무대를 맞출 때 보여준 허당미에 멤버들은 폭소하며 공감 했다.

이처럼 이주연은 이전보다 더욱 사랑스러운 매력을 드러내며 보는 이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또한 영상 말미 ‘디바(Diva)’ 외에도 메가 히트곡인 ‘뱅(Bang)’까지 선보이기로 전격 결정돼 국내외 팬들에게 본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켰다.

이주연은 최근 글로벌 종합 엔터테인먼트사이자 국가대표급 실력파 배우, 가수들이 소속된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계약체결 소식을 알리며 배우로서 더욱 왕성한 활동과 다채로운 배역연기를 예고한 바 있다. 곧바로 <문명특급 ? 컴눈명 스페셜> 출연까지 알리며 멀티테이너로서도 영역을 더 넓힐 이주연의 활동에 더욱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이주연이 무대에 오를 <문명특급 ? 컴눈명 스페셜>은 오는 11일 밤 11시 SBS를 통해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