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0ml, 500ml 신제품 출시, 소비자 선택 폭 넓혀




◆…리뉴얼 '처음처럼'은 한국적 곡선 미(美), 소박함과 정갈함 묻어나는 전통 도기류 디자인을 패키지에 적용했다. 사진=롯데칠성 제공




롯데칠성음료가 6월부터 ‘처음처럼’의 PET 제품의 패키지를 리뉴얼한다고 1일 밝혔다.

새롭게 리뉴얼한 ‘처음처럼’ PET제품은 ‘처음처럼’의 대표적 속성인 ‘부드러움’과 ‘한국 대표 소주’의 이미지를 표현하기 위해 부드러운 한국의 곡선 미(美), 소박함과 정갈함이 잘 드러난 전통 도기(陶器)류에서 디자인을 따와 제품 패키지에 적용했다.

리뉴얼한‘처음처럼’ PET는 투명한 제품 패키지, 하얀 톤의 제품 라벨에 이어 병뚜껑 역시 기존 소주류 제품과 달리 은회색으로 바꿔 색감의 연속성을 더하며 ‘처음처럼’의 부드러운 제품 이미지를 강조했다.

패키지 리뉴얼과 함께 새롭게 선보이는 250ml, 500ml 용량의 신제품은 홈술, 혼술 증가 등으로 더욱 다양해진 소비자의 기호를 맞춤과 동시에 용량의 다양성을 통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기획됐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최근 가정 등 실내에서 즐기는 술자리가 늘어나며 보관이 쉽고 가벼운PET 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늘어가는 가운데 패키지 리뉴얼과 용량을 다양화한 신제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250ml 제품은 소주 한 병을 다 마시기가 부담스러운 분들께 500ml 제품은 소맥 등 다양한 형태로 술자리를 즐기는 분들께 추천한다”고 말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250ml, 500ml 제품은 6월 초부터, 기존에 운영된 400ml, 640ml, 1.0L, 1.8L PET 제품은 기존 제품 재고가 소진된 이후인 6월 중순부터 할인점, 편의점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