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버터` 돌풍…英 오피셜 싱글 3위 `자체 최고`

방탄소년단(BTS)의 두 번째 영어 곡 `버터`(Butter)가 영국 오피셜 차트 3위에 올랐다.

28일(현지시간) 오피셜 차트 발표에 따르면 지난 21일 발매된 `버터`는 최신 오피셜 싱글 차트에 3위로 데뷔했다.

오피셜 차트에 따르면 `버터`는 1만 건 이상의 판매량으로, 집계 주간 가장 많이 다운로드된 싱글이다. `오피셜 싱글 다운로드`와 `오피셜 싱글 세일즈`에서는 모두 1위를 차지했으며, `오피셜 오디오 스트리밍` 차트에서는 7위에 이름을 올렸다.

`버터`의 집입 순위는 BTS가 지난해 8월 발매한 첫 영어 곡 `다이너마이트`가 오피셜 싱글 차트에 데뷔하며 세운 역대 최고기록(3위)과 같다.

오피셜 앨범 차트에서는 2019년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와 지난해 `맵 오브 더 솔 : 7`로 이미 두 차례 정상에 올랐다.

오피셜 차트는 영국의 음악 순위 제공업체 `오피셜 차트 컴퍼니`가 매주 집계해 발표하는 차트로, 빌보드와 함께 팝 시장을 대표하는 권위를 자랑한다. 앨범과 싱글을 포함해 50여 가지의 차트를 집계하며, 이중 싱글 차트는 스트리밍과 음원·음반 판매량 등을 토대로 영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곡의 순위를 매긴다.

`다이너마이트`와 `버터`의 기록은 한국 가수가 오피셜 싱글 차트에서 거둔 성적 중에서는 두 번째로 높다. 2012년 싸이가 `강남스타일`로 이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사진=빅히트뮤직)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