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디벨로퍼 오버나인홀딩스가 하이엔드 오피스텔 브랜드인 `ASTY`를 선보인다.

아스티(ASTY)는 미학을 뜻하는 `AESTHETIC`과 사회를 뜻하는 `SOCIETY`가 결합된 네이밍이다. 미학적 감도가 높은 사람들로 구성된 공동체를 의미하며, 미학적 가치의 정점을 담은 주거공간을 뜻한다.

특히, `하이엔드의 끝은 미학이다`라는 브랜드 철학 아래 입지부터 외관, 내부 어메니티시설까지 미적 가치를 극대화했다. 이를 통해 이 곳에 사는 모든 사람들이 미학적 라이프 스타일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는 포부다.
오버나인홀딩스, `ASTY` 브랜드 첫 적용 오피스텔 `아스티 논현` 6월 분양 예정

아스티(ASTY)의 BI(Brand Identity) 디자인은 절제된 아름다움을 추구한다. 화려한 심볼이나 장식을 배제하고, 세련되면서 정제된 미학적 기준에 어울릴 수 있도록 간결한 디자인으로 표현했다. 블랙을 메인 컬러로 사용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강조했으며, 심미안과 감수성을 담은 한정된 공간임을 표현하고자 했다.

부동산 디벨로퍼 오버나인홀딩스는 아스티(ASTY) 브랜드가 적용된 첫 번째 단지를 6월 공개한다. 서울 강남구 논현동 242-52번지 일원에 지하 2층~지상 20층, 81실 규모로 조성되는 `아스티(ASTY) 논현`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아스티 논현`은 미적 감도가 높은 1~2인 가구를 위한 맞춤 평면 디자인을 적용한다. 일반 오피스텔 대비 높은 천장고 설계로 펜트하우스급 개방감을 느낄 수 있으며, 회전형 벽체 설계로 공간을 미학적으로 분리함과 동시에 동선도 자유롭게 만들 수 있도록 했다. 루프탑 파티풀과 피트니스 센터, 사우나 등 프라이빗이 강조된 고급 커뮤니티 시설도 함께 조성될 예정이다.

부동산 디벨로퍼 오버나인홀딩스 관계자는 "집이라는 본질적 가치에 미학적 감도를 더하기 위해 외관은 물론 로비의 계단과 집 안의 작은 디테일까지 신경을 썼다"라며 "단순히 럭셔리한 고가의 주거 공간이 아닌, 미학적 라이프 스타일을 누릴 수 있는 새로운 하이엔드 주거 문화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