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美 ‘엘렌쇼’ 첫 출연 확정…국내외 팬심 사로잡을 컴백 플랜 눈길



트와이스가 미국 유명 토크쇼 `엘렌 드제너러스 쇼` 첫 출연을 확정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트와이스의 새 미니 앨범 `Taste of Love`(테이스트 오브 러브) 발매를 앞두고 26일 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신보 티징 일정이 담긴 타임 테이블을 게재해 컴백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이에 따르면 트와이스는 오는 6월 9일(현지 시간) 방송되는 미국 NBC의 대표 프로그램 `엘렌 드제너러스 쇼`에 출연해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 지난 1월 `타임100 톡스`(TIME100 Talks), 4월 미국 NBC `켈리 클락슨 쇼`(The Kelly Clarkson Show) 등 해외 매체에 등장해 이목을 사로잡은 데 이어 이번에는 18년째 현지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토크쇼에 출격해 `K팝 대표 걸그룹`의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또한 트와이스는 지난 5월 31일 새 앨범 트레일러와 트랙리스트를 시작으로 6월 1일부터 3일까지 티저 포토, 4일 `Spotify Enhanced Album : Pre`(스포티파이 인핸스드 앨범 : 프리), 7일과 8일에는 뮤직비디오 티저를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6월 9일 오후 6시에는 대망의 타이틀곡 음원과 뮤비를 선보인다. 이에 앞서 같은 날 0시 앨범 하이라이트 메들리를 선보이고, 정오에는 컴백 기념 쇼케이스 `With TWICE : Tasting the `Taste of Love``를 개최한다. 이틀 뒤인 11일 오후 1시(미국 동부 시간 0시)에는 새 미니 앨범을 정식 발매하는 등 2주간 꽉 찬 일정을 예고해 팬들을 설레게 했다.

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 아홉 멤버는 지난 21일 청량한 매력이 가득한 단체 티저 이미지로 신보 분위기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이번 미니 10집 `Taste of Love`로 설레는 마음부터 상대방에 푹 빠져버린 감정까지 사랑에 빠져드는 마법 같은 순간을 표현한다.

최근 트와이스는 데뷔곡 `OOH-AHH하게`(우아하게)부터 `I CAN`T STOP ME’(아이 캔트 스톱 미)까지 14편의 활동곡을 비롯해 일본 발표 곡 `Candy Pop`(캔디 팝), `TT -Japanese ver.-`(TT -일본어 버전-), `Breakthrough`(브레이크스루)까지 총 17편의 뮤비가 유튜브 조회 수 1억 건 이상을 돌파했다. 이는 영국 여성 3인조 그룹 리틀 믹스(Little Mix)가 가지고 있던 기존 기록 16편을 넘어서는 신기록으로 트와이스는 전 세계 걸그룹 중 1억 뷰 이상 기록 뮤비를 가장 많이 보유한 팀이 돼 화제를 모았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