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지식재산권 보유기업 육성 나선다

우리은행이 지적재산권을 보유한 혁신기업을 육성한다.

우리은행은 은행권 최초로 대한변리사회와 지식재산권 보유 혁신성장기업 발굴 및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는 특허권, 실용신안권. 디자인권 등 우수 지식재산권을 보유한 혁신성장 기업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우선 우리은행은 대한변리사회가 추천하는 지식재산권 보유기업을 대상으로 금융 지원에 나선다.

지원은 기술보증기금과 협력해 진행될 예정이다.

또 우수 지식재산권 보유기업에 대한 직접투자는 물론, 향후 해외 지식재산권 출원기업을 대상으로도 금융지원을 할 수 있도록 협력할 예정이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우수 지식재산권 보유기업을 발굴하고 투자하는 것은 물론, 해외 지식재산권을 보유한 우량기업을 대상으로도 금융지원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보미기자 bm0626@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