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도 만났다" 이승기♥이다인, 결혼설 솔솔

가수 겸 배우 이승기(34)와 배우 이다인(29)의 결혼설이 확산하고 있다. 열애 사실을 인정하자마자 서로의 가족을 만났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둘의 결혼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두 사람은 지난 24일 열애설이 불거지자 "선후배 관계로 만나 5∼6개월 전부터 조심스럽게 알아가는 중"이라고 발표했다.

이후 연예 전문매체 디스패치는 이승기가 자신의 할머니에게 이다인을 소개했다면서 강원도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두 사람의 사진을 공개했다.

복수 매체 보도에 따르면, 이승기 역시 이다인의 모친인 배우 견미리와 언니인 이유비에게 인사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지난 3월 "이승기 결혼한다는 말 있더라. 견미리 둘째 딸이랑"이라는 댓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됐던 사실까지 알려지면서 둘의 결혼설이 힘을 얻고 있다.

이승기는 가수와 배우, 예능인 등으로 활약해온 대표적 멀티 엔터테이너로, 최근 tvN 드라마 `마우스`에서 강렬한 연기 변신을 선보여 화제가 됐다.

이다인은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닥터 프리즈너`, `앨리스` 등에 출연했으며, 배우 견미리의 딸이자 이유비의 동생이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