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김명지, 에이엘 엔터와 전속계약 체결…‘이국적 외모+탄탄한 연기력’ 기대주



신예 김명지가 에이엘 엔터테인먼트 (에이엘 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24일 에이엘 이엔티는 신인배우 김명지의 영입 소식을 전했다.

2012년 걸그룹 타이니지로 데뷔한 김명지는 2019년 OCN 오리지널 드라마 ‘미스터 기간제’를 통해 배우로 데뷔, 자신의 꿈을 향해 무모한 질주를 하는 처절한 여고생 나예리 역을 맡아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키는 열연을 펼치며 안방극장에 강렬한 존재감을 뽐냈다.

첫 드라마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당찬 눈빛과 완성도 높은 연기력으로 앞으로의 가능성을 입증한 김명지는 이후 연극 ‘꽃의 비밀’, 연극 ‘밑바닥에서’ tvN 드라마 ‘여신강림’에 차례로 출연하며 탄탄한 필모를 쌓고 있다.

한편, 김명지와 계약한 에이엘 이엔티에는 토니안, 박은혜, 송재림, 엄현경, 김시후, 윤소희, 송승현, 김정태, 권혁현, 문정기, 문현정, 오재무, 이민규, 이해운이 소속되어 있는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