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서 6곡 상위권 기록…`또 한 번 써내려 간 역사`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가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또 한 번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최근 빌보드가 발표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따르면 몬스타엑스는 지난 2016년 발표한 네 번째 미니앨범 `THE CLAN pt.2 GUILTY(더 클랜 파트2 길티)`의 수록곡 `Be Quiet(비 콰이어트)`로 14위를 기록, 이외에도 15위에 `Rush(러시)`, 18위에 `Myself(마이셀프)`, 19위에 `Ready or Not(레디 올 낫)`, 20위에 `Mirror(미러)`, 25위에 `Stand Up(스탠드 업)`까지 이름을 올리며 막강한 존재감을 입증해 보였다.

특히 이번 몬스타엑스의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결과는 대부분 발매 후 몇 년이 지난 시점에서 이름을 올린 것으로, 오는 6월 1일 아홉 번째 미니앨범 `One Of A Kind(원 오브 어 카인드)`로 컴백을 앞둔 몬스타엑스를 위한 글로벌 팬들의 이벤트이자 스트리밍 러시라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이와 같은 현상에 대해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Forbes)는 "이번 주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의 진정한 우승자는 몬스타엑스다. 몬스타엑스는 이번 주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전체 차트의 25%를 차지했다. 놀랍게도 이 모든 곡들은 오래된 앨범과 EP에 수록된 곡들"이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앞서 몬스타엑스는 2020년 처음으로 발매한 미국 정규앨범 `ALL ABOUT LUV(올 어바웃 러브)`로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5위부터 팝크러쉬 `2020년 최고의 앨범 25`에 선정되는가 하면, 미국 타임지가 발표한 `2020년 케이팝을 대표한 노래와 앨범`에도 소개되는 등 전 세계적인 인기 속 K팝 대표 아티스트 다운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몬스타엑스는 일본에서 발매한 정규 3집 `Flavors of love(플레이버즈 오브 러브)`로도 오리콘 데일리 앨범 랭킹 1위, 오리콘 위클리 차트 2위, 타워레코드 주간 차트 1위 그리고 빌보드 재팬 주간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계속해서 국내외를 막론한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컴백에 앞서 다채로운 콘텐츠를 공개하고 있는 몬스타엑스는 6월 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One Of A Kind`를 발매,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