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방미 전 경제 점검…"홍남기 중심 전 부처 매진"

문재인 대통령이 "김대중 정부의 핵심 성과가 IMF 위기 극복이었던 것처럼, 문재인 정부의 대표 성과는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마련한 것이 되리라 생각한다"면서 "홍 부총리 중심으로 전 부처가 신념을 가지고 매진해 나가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미국 방문을 하루 앞둔 18일 오후 홍남기 경제부총리로부터 현안 보고를 받고 경제상황을 점검했다. 홍 부총리는 최근 경제 상황 및 6월 하순에 발표될 하반기 경제 정책 방향, 5월 하순으로 예정된 21년∼25년 국가재정운용계획 수립에 대해 보고했다.

문 대통령은 "올해 1분기 기대 이상의 경제 성과를 낸 것은 경제부처가 국민들과 함께 노력한 결과"라고 평가했다.

다만 "경제지표를 보면 놀라운 성장을 이끈 기업도 있지만 여전히 큰 어려움을 겪는 부문이 함께 있는 만큼, 하반기 경제 정책 방향을 수립하면서 양극화 해소에 최선을 다하라"며 "내수 회복 및 고용 안정에 중점을 두라"고 지시했다.

정원우기자 bkju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