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복-정호영 셰프, 프로 참견러”…‘외식하는날 앳 홈’ 김준현-홍윤화 진땀



‘외식하는날 앳 홈’ 스타 셰프 이연복-정호영 출연에 MC 김준현-홍윤화가 진땀(?)을 흘렸다.

최근 진행된 SBS FiL ‘외식하는 날 앳 홈’(외식하는 날 at Home) 촬영에서 이연복-정호영 셰프가 참여해 요리가 아닌 먹방을 즐겼다. 이들을 대접하기 위해 김준현-홍윤화는 아일랜드 조리대에 서야 했다.

김준현-홍윤화는 숙주 국물 닭발을 비롯해 왕갈비 쌀국수, 동치미 메밀면, 들기름 메밀면 밀키트 을 조리했다. 특히 왕갈비 쌀국수, 동치미 메밀면, 들기름 메밀면 등 면 요리를 계속해야 했고, 이연복-정호영은 면 삶는 기술에 훈수를 두었다.

정호영 셰프는 “면은 헹구냐?”라고 질문을 하더니 “제 생각엔 쫄깃하게 먹으려면 찬물에 헹구는 게 좋고, 부드럽게 드시려면 안 헹궈도 될 것 같다”고 팁을 알려줬다. 급기야 이연복 셰프는 “면은 속도가 생명인데 너무 느리면 다 불게 된다”고 핀잔을 했다.

이에 김준현-홍윤화는 “까다로운 손님들이 왔다”며 “가라고 해라. 부담스럽다. 왜 이리 궁금한 게 많냐”고 상황극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중식 셰프 이연복, 일식 셰프 정호영이 출연해 왕갈비 쌀국수, 숙주 국물 닭발, 동치미 메밀면, 들기름 메밀면을 즐긴 ‘외식하는날 앳 홈’은 18일 밤 9시 SBS FiL에서 방송되며, SBS MTV에서 19일 저녁 8시, SBS Biz에서 23일 저녁 7시 55분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