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고속도로 사고, 화물차-탱크로리 추돌로 일대 정체

18일 오전 영동고속도로에서 사고가 발생해 일대 혼잡이 빚어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30분께 강원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 대관령1터널 3차로에서 고장이 나 멈춰 서 있던 탱크로리를 뒤따르던 4.5t 화물차가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화물차에서 불이 났으나 20여분 만에 꺼졌으며,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여파로 일대에서 약 1시간 동안 정체가 빚어졌다.

한국도로공사는 대관령나들목부터 강릉 분기점까지 통행을 제한하고 국도로 우회할 것을 안내했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영동고속도로 사고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