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미래소년 리안, 예능 신고식서 맹활약…‘눈동자 릴레이부터 걸그룹 댄스 메들리까지’



미래소년 리안이 `대한외국인`을 통해 특별한 예능감과 한국어 실력을 과시했다.

리안은 지난 12일 방송한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 10인의 외국인 대표로 출연, 샤크라 황보와 클레오 채은정, 티아라 큐리, 카라 허영지 등과 퀴즈 풀이에 나섰다.

"설렘과 함께 떨리고 행복하다"고 첫 인사를 건넨 리안. 그는 눈동자 릴레이 개인기는 물론 함께 출연한 선배들을 위한 걸그룹 댄스 메들리를 준비, 남다른 끼를 과시했다.

퀴즈에서도 예상치 못한 활약을 펼쳤다. 리안은 그림과 한글을 통해 그 의미를 유추해야 하는 쉽지 않은 문제였음에도 불구, 정답을 캐치하는 남다른 순발력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출연한 외국인들은 물론 MC 김용만과 한국인 팀장 박명수도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특히 리안은 첫 단독 예능 출연임에도 불구하고, 재치를 십분 발휘한 깜짝 활약으로 이날 `대한외국인`의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리안은 DSP미디어를 통해 "미래소년으로 데뷔 후 첫 개인 스케줄이었는데, 멤버들과 함께 있는 게 얼마나 든든한지 느낄 수 있었다"며 "다음에도 출연할 기회가 생긴다면, 더욱 재밌게 할 수 있도록 많이 연구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함께한 선배들을 향한 고마움도 잊지 않았다. 리안은 "허영지 선배님도 정말 잘 챙겨주셔서 감사했다. 특히 함께 출연한 선배님들의 노래 메들리를 선보였는데, 데뷔 무대 당시보다도 더 긴장됐다"면서 "`대한외국인`에 함께한 선배님들처럼 오랜 시간 사랑받을 수 있는 아티스트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리안은 일본 오사카 출신으로, 미래소년의 유일한 글로벌 멤버다. 뛰어난 보컬 실력은 물론 댄스와 예능감 등 다양한 매력 포인트를 갖췄다. 특히 데뷔 전부터 몽환적이면서도 섹시한 음색을 과시, 글로벌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미래소년은 지난 3월 글로벌 K-POP 팬들의 주목 속에 데뷔 앨범 `KILLA - MIRAE 1st Mini Album`를 발표하고 글로벌 `나우(NOW, 팬덤명)`와 뜨겁게 호흡했다. 특히 데뷔곡 `KILLA`에 이어 후속곡 `We Are Future`로 활발히 활동하며 `2021 슈퍼루키`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