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보수의 노무현이 되겠다" 박형준 봉하마을 방문 동행

박형준 부산시장의 9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에 동행한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이 "보수의 노무현이 되겠다"고 말했다.

이날 하 의원은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보수의 노무현이 되겠다"며 "특권과 반칙이 없는 공정한 세상은 진보와 보수를 넘어 대한민국 정치가 반드시 실현해야 할 과제로, 제2의 노무현은 진보 뿐만 아니라 보수에서도 나와야 한다"고 했다.

그는 "진보면 이승만 박정희를 미워하고 보수면 김대중 노무현을 저평가하는 기존의 소모적 좌우 대립구도 이제는 극복되어야 한다"면서 "이제는 이념의 시대를 넘어 탈이념 실용 공정국가를 목표로 좌우가 손잡고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하태경 "보수의 노무현이 되겠다" 박형준 봉하마을 방문 동행

박 시장은 노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한 뒤 방명록에 "성숙한 민주주의와 공정한 사회를 위한 노무현 대통령의 뜻을 이어가겠습니다"라고 썼다.

박 시장의 봉하마을 방문에는 국민의힘 부산시당 위원장인 하태경 의원과 이성권 정무특보가 동행했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