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5년 연속 `TEAM HMC` 레이싱팀 후원 결정

현대자동차가 5년 연속으로 `TEAM HMC` 레이싱팀 후원을 결정하고, 국내 모터스포츠 육성과 저변 확대를 이어간다.

현대차는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오토웨이타워에서 현대차 국내사업본부장 유원하 부사장과 `TEAM HMC(Hyundai Motor Club)` 레이싱팀 김주현 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차-TEAM HMC 후원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9일 밝혔다.

올해로 창단 5주년을 맞이한 `TEAM HMC`는 현대차 브랜드를 좋아하는 고객들이 자발적으로 만든 동호회 `현대모터클럽` 회원들로 구성된 아마추어 레이싱팀으로 5년 연속 드라이버로 참가하는 방송인 양상국 씨와 올해 새롭게 합류한 1인 크리에이터 안오준 씨를 포함해 총 7명의 드라이버로 구성됐다.

이들은 국내 최대 규모의 원메이크 모터스포츠 대회인 `2021 현대 N 페스티벌`에 출전해 드라이빙 실력을 뽐낼 예정이다.

2021 현대 N 페스티벌은 지난 8일부터 11월 14일까지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와 인제스피디움에서 총 8라운드로 개최된다.

현대차는 `TEAM HMC`에 전문 드라이빙 수트와 차량 관리를 위한 전속 미케닉(Mechanic) 팀, 경기 출전에 따른 소정의 경비 등을 지원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를 사랑해주는 고객들이 모터스포츠의 매력을 보다 쉽게 접하고, 즐기길 바라는 마음으로 `TEAM HMC` 후원을 결정했다"며 "코로나19로 침체돼 있는 모터스포츠 활동을 다각도로 지원해 새로운 자동차 문화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재근기자 jkluv@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