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혁, 유튜브 채널 ‘H:LIFE’ 개설 100일 기념 얼굴 공개



빅스 혁이 유튜브 채널 개설 100일 축하 영상을 공개했다.

6일 혁은 유뷰트 채널 ‘H:LIFE’에 모습을 드러내며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유튜버의 정체가 자신임을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영상 속 혁은 유튜브 촬영 에피소드를 들려주거나, 과자로 케이크를 만들어 구독자와 함께 100일을 자축하는 등 솔직하고 편안한 분위기로 영상을 이어갔다.

혁은 “연예인 한상혁의 모습보다 평소 일상의 모습을 보여드리려 H:LIFE’라고 시작했다”라고 개설 이유를 전했다. 이어 “유튜브를 통해 스스로도 배우고 성장할 수 있겠다 생각을 했어요. 그런 것들 것 보시는 분들과 공유하고 저로 인해 재미있는 시간을 보내셨으면 하는 마음입니다”라며 “서로가 굉장히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는 그런 채널을 만들어 보고 싶어요”라고 전해 앞으로도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새롭고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유튜브 채널 ‘H:LIFE’는 ‘한상혁 라이프’의 약자로 약 1만여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랜선 여행’, ‘비대면 수업’ 등 흥미로운 주제를 담은 콘텐츠들로 화제를 모았다. 특히 그동안 얼굴을 공개하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낸 가운데 영상 내 유튜버의 정체가 빅스 혁을 암시하는 단서들이 담겨있어 구독자들의 다양한 추리를 불러일으키는 재미를 선사하기도 했다.

한편, 혁은 독보적인 콘셉트돌 빅스로 데뷔한 이후 그룹 활동은 물론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한 디지털 싱글과 첫 미니 앨범 ‘겨울나비’를 발매하는 등 싱어송라이터로서도 자리매김했다. 뿐만 아니라 영화와 드라마, 뮤지컬, 연극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며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