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X스페이스 카우보이, 유니버시티 결성…“현재 뮤직비디오 촬영 중”



프로듀서 겸 가수 뮤지(Muzie)와 스페이스 카우보이(Spacecowboy)가 ‘유니버시티’로 뭉친다.

5일 뮤지사운드 측은 “뮤지와 스페이스 카우보이가 그룹명 유니버시티(University)를 결성했다. 두 사람의 조합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특히 뮤지사운드 측은 “(두 사람이) 가장 영감을 많이 받았던 대학시절 감성을 표현하고 싶었다. 기존의 시티팝 분위기와는 또 다른 색깔의 앨범이 될 것이며, 현재 뮤직비디오 촬영에 들어갔다”며 한층 더 신선해진 뮤지와 스페이스 카우보이를 예고하기도 했다.

유니버시티는 이번 싱글을 통해 독보적인 음악 색깔로 대중을 사로잡을 예정이며, 뮤지는 “스페이스 카우보이와 함께 새로운 장르에 도전할 계획”이라며 팬들의 기대치를 높이고 있다.

두 사람은 뮤지의 솔로 앨범을 비롯해 유키카 ‘애월’, 김아름 ‘Aqua’(아쿠아)의 프로듀서로 참여하며 시티팝의 선두주자로 자리를 잡았다. 또한 스페이스 카우보이는 러블리즈와 여자친구, 엄정화, 수지, 슈퍼주니어 등 다양한 가수의 앨범 프로듀서로도 활약한 바 있다.

뮤지와 스페이스 카우보이가 만난 유니버시티의 첫 싱글은 오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