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음료 박윤기 대표(좌측에서 세 번째) 임직원이 어린이날을 맞아 서울 잠실 롯데칠성 본사에서 '어린이 교통안전 챌린지'를 알리고 있다. 사진=롯데칠성 제공


롯데칠성음료 박윤기 대표와 임직원이 어린이날을 앞두고'어린이 교통안전 챌린지'에 참여했다고 4일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 챌린지'는 행정안전부가 작년 12월부터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시작한 캠페인으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이란 어린이 교통안전 슬로건을 공유하며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며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롯데칠성 박 대표는 “올해 초 아이들의 꿈을 응원하고 교통안전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기획한 충주 성남초등학교 학생들과 롯데칠성음료의 임직원의 '맘편한 스쿨존'벽화 제작에 이어 어린이 교통안전 챌린지에 참여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기회를 계기로 실생활 속에서 지나칠 수 있는 교통안전, 특히 어린이 교통안전의 필요성을 주변에 적극적으로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박 대표는 한국펩시콜라 박수영 대표의 지명을 받아 이번 캠페인에 동참했으며 다음 주자로 전국종합주류도매업중앙회 이석홍 회장, 삼양사 송자량 대표, 아프리카TV 서수길 대표를 추천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