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밀양 동쪽서 규모 2.1 지진…"안전에 유의"

30일 오후 4시 15분께 경남 밀양시 동쪽 12km 지역에서 규모 2.1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이번 지진은 올해 한반도에서 발생한 지진 중 15번째로 큰 규모다.

진앙은 북위 35.52도, 동경 128.88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7km다.

계기진도는 경남 최대 3, 울산 2이다. 계기진도 3은 실내, 특히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은 현저하게 느끼고 정지한 차가 약간 흔들리는 수준이며, 2는 조용한 상태에 있거나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의 사람만 느끼는 정도를 말한다.

기상청 관계자는 "지진 발생 인근 지역은 지진동을 느낄 수 있다"면서 "안전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사진=연합뉴스)

장진아기자 janga3@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