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니플레이` 리파이너블과 협약체결, 블록체인 사업 진출

모바일 게임 및 블록체인 게임 개발사 투니플레이는 지난 21일 NTF 플랫폼 회사 리파이너블(Refinable)과 전략적 업무제휴(MOU)를 체결하였으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NFT 플랫폼인 리파이너블을 통해 지속적인 콘텐츠를 선보일 안정적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리파이너블이 투니플레이와의 협약을 진행하게 된 배경은 오랫동안 IP기반 게임을 개발해온 투니플레이의 최고의 인적 자원과 추진 중인 콘텐츠의 시장성이 높게 작용했기 때문이다.

블록체인에 기반한 리파이너블 NFT 플랫폼 내에서는 안정적인 소유권 증명과 토큰을 통한 높은 자산의 유동성을 제공해 콘텐츠를 보호하면서도 마켓 플레이스에서 자유롭게 거래가 가능하다.

특히 투니플레이가 보유하고 있는 국내외 유명 IP 홀더들과의 협업 경험과 네이버 웹툰을 기반으로 한 게임 프로듀싱의 노하우(Know how)를 토대로 게임, 웹툰, 영상 등 다수의 콘텐츠를 IP홀더 및 거래소들과의 협업을 통해 수집형 카드 형태로 출시할 예정이다.

현재 투니플레이는 리파이너블 플랫폼 내에서 첫 프로젝트를 NFT로 발행하기 위해 기술 개발을 진행 중에 있다,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글로벌 NFT 프로바이더로 첫 발을 떼었다"며 향후 게임 아이템은 물론 미술, 음악 등 다양한 자산을 확보해 "강력한 글로벌 NFT 프로바이더로서 성장하여 많은 유저들이 안전하고 손쉽게 좋은 콘텐츠를 거래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NFT(NON FUNGIBLE TOKEN)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대체 불가능한 자산 증명 수단이다. 또한 위조·변조가 불가능한 최고의 원본 증명 수단으로서 토큰을 통한 유동화가 용이해 저작자의 소유권 보호와 자유로운 거래라는 측면에서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