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탁회사 올림피아 트러스트 컴퍼니(Olympia Trust Company)가 비트코인 보과 서비스를 시작할 것이라는 소식이다.

올림피아 트러스트는 22일(현지시간) 보도자료를 통해 보안회사 녹스(KNOX)가 개발한 독점적인 가상화폐 보관시스템을 사용해 비트코인을 신탁할 수 있는 라이선스를 캐나다 정부로부터 취득할 것이라고 전했다.

녹스와 계약이 완료되면 '비트코인 적격 관리자'을 보유할 수 있는 몇 안 되는 캐나다 금융기관 중 하나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고객에게 비트코인을 제공하는 IIROC(Investment Industry Regulatory Organization of Canada) 규제 투자 딜러에게도 보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독점적 비트코인 보관시스템을 사용하는 것 외에도 녹스에서 사용하는 특정시설과 보험정책에 따른 보장도 받을 수 있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올림피아 사장 겸 최고경영자 크레이그 스카우지(Craig Skauge)는 “비트코인 보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은 기관투자자들의 보유 요구가 계속 증대하는 데 따른 자연스러운 진화”라고 말했다.


조세일보 / 백성원 전문위원 peacetech@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