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콘, 우정사업정보센터 마이데이터 서비스 구축 1차 사업자 선정

쿠콘은 우정사업정보센터의 마이데이터 서비스 구축을 위한 1차 사업자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쿠콘은 보험과 카드, 예금 등 우정사업본부가 보유한 금융정보에 쿠콘의 마이데이터 플랫폼을 ASP형식으로 구축할 예정이다.

우정사업정보센터는 이를 통해 금융거래시 공공기관이 보유한 행정정보를 요청하고 조회하는 업무를 손 쉽게 진행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우정사업정보센터가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위한 시스템 구축을 서두르는 이유는 오는 8월 마이데이터 사업이 정식 시행되기 때문이다.

개인신용정보를 보유한 기관은 개인신용정보 전송시스템을 구축해야 하는데 중소형 금융회사의 경우 단기간에 전문인력과 개발환경을 갖추기가 어렵다.

쿠콘은 마이데이터 플랫폼을 단기간 내 안정적으로 구축하는 솔루션을 ASP형태로 제공하는데 지금까지 BNK경남은행, SH수협은행, 우리카드 등이 쿠콘의 오픈API 플랫폼을 도입했다.

쿠콘 관계자는 "개인신용정보 전송시스템을 손 쉽게 구축하려는 중소형 금융회사는 쿠콘 마이데이터 플랫폼이 효과적인 해결책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유오성기자 osyou@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