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하윤. 2021년도 대세 활약ing



2021년도에도 설하윤의 활약은 계속된다.

설하윤은 2021년에도 온,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며 ‘역시 설하윤’이라는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설하윤은 KBS의 간판프로그램인 ‘트롯 매직유랑단’, ‘스케치북’, ‘불후의 명곡’에 출연. 예능 특화된 모습에 완벽한 춤사위와 가창력의 섹시 감성을 선보이며, 출연하는 방송마다 팔색조 매력을 뽐내며 시청자들을 마음을 더욱 흔들어 놓았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 트로트 판을 뒤흔든 섹시여신, 군통령을 넘어 엄통령(엄마들의 대통령)까지 접수. 떠오르는 퍼포먼스 여제로 소개된 설하윤은 엄정화의 ‘배반의 장미’를 선곡. 카리스마 섹시의 매력과 그녀만의 내공을 증명하며 감동의 올 기립 박수를 이끌어냈다.

경연 이후 설하윤과 같은 선수팀인 진해성은 설하윤에 대해 ”우리 팀의 자존심이다. 설하윤이 설하윤했다”며 설하윤에 대한 무한 신뢰를 보였고, 코치팀의 홍경민은 “경연의 결을 정확히 꿰뚫은 자의 무대였다. 불후의 명곡 무대 에 가장 최적화 된 슈퍼루키가 아닌가 싶다”며 극찬을 이끌어 내기도 했다.

이런 일련의 프로그램을 통해 설하윤은 노래면 노래. 춤이면 춤. 예능이면 예능. 모두 완벽한 모습을 선보이며, 누구나 쉽게 범접할 수 없는 독보적인 완성형 트로트가수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또한 각종 무대와 행사, 군부대 위문공연에서 관객을 빠져들게 만드는 매력으로 현장에서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 ‘행사의 여왕’. ‘군통령’이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있는 설하윤은 여기에 머무르지 않고 더욱 더 자신을 다듬질해 갈 예정이다.

한편 설하윤은 방송이외에도 한국국토정보공사의 ‘마을의 전썰’ MC를 맡아 전국 방방곡곡을 돌며 숨어있는 명소들을 소개하고 있고, 방송을 통해 새로운 광고계약 소식을 알리는 등 2021년도에도 대세행보를 보이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