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중앙회, 저축은행 경영분석시스템 오픈

저축은행중앙회는 저축은행들의 경영 분석을 통한 전략 수립을 돕기 위해 `경영분석시스템`을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중앙회는 2016년부터 매년 10개 내외의 저축은행을 대상으로 경영분석을 수행해왔다.

앞으로는 자동화된 시스템 구축을 통해 전국 79개 전체 저축은행이 해당 시스템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경영분석시스템을 통해 제공되는 경영분석보고서는 매분기마다 재무제표, 각종 통계자료를 기반으로 자동으로 생성되며 조달 및 운용구조, 대출현황, 수익성, 성장성, 건전성, 유동성 등 주요 경영지표와 관련된 약 80여종의 분석자료를 포함한다.

특히 이번 시스템은 다양한 비교그룹과 비교분석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전국 저축은행을 지역과 자산규모, 대출포트폴리오 등 다양한 기준으로 그룹핑해 약 60여개의 비교그룹으로 제공한다.

최병주 저축은행중앙회 상무는 "금융협회 차원에서 회원사의 경영지원을 위해 자동화된 비교분석 시스템을 구축한 것은 최초"라며 "저축은행이 다각적인 경영분석을 통해 경쟁력을 갖추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슬기기자 jsk9831@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