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정무부시장에 김도식 국민의당 당대표 비서실장 내정

서울시는 오세훈 시장과 호흡을 맞출 신임 정무부시장에 김도식 국민의당 당대표 비서실장을 내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서울시 정무부시장은 시장을 보좌해 국회·시의회 및 언론·정당과 서울시의 업무를 협의·조정하는 직위로, 시장이 임명하는 차관급 정무직 공무원이다.

명지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한 김도식 내정자는 국민의당 당대표 비서실장직을 수행하고 있으며, 동국대학교 대학원 문화콘텐츠학과 겸임교수로도 활동 중이다.

적극적인 업무추진과 소통능력이 탁월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 김 내정자는 대변인 및 시민소통기획관·인권담당관 소관 업무, 국회·시의회협조 및 정당에 관한 업무를 맡게 된다.

신임 정무부시장은 신원조사 등 임용절차를 거쳐 4월 중 최종 임용될 예정이다.

조연기자 ycho@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