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시지 B2B전용 밀키트 사진=프레시지 제공

프레시지(대표 정중교)가 자영업자들이 쉽고 경제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B2B 전용 밀키트를 런칭한다고 16일 밝혔다.

프레시지의 B2B 전용 밀키트는 대한민국 전체 취업자의 5분의 1이 종사하는 자영업 시장에서 프랜차이즈에 속하지 않은 자영업자들도 매장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출시한 제품이다.

B2B 전용 밀키트를 통해 순수 자영업자들은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물류서비스 없이도 메뉴 구성에 필요한 식재료를 편리한 형태로 구매하여 사용할 수 있게 된다.

B2B 전용 밀키트는 추가 손질없이 바로 요리할 수 있도록 프레시지 신선 HMR 전문 생산시설에서 전처리 과정을 거친 식재료를 1인분씩 개별 포장하여 묶음으로 판매하는 제품이다. 원재료 소분부터 가공까지의 공정을 최소화 해 조리시간과 인건비를 낮출 수 있는 장점이 있으며 소포장 된 제품을 주문량에 따라 사용하여 식재료를 낭비 없이 관리할 수 있어 경제적이다.

누구나 쉽게 요리할 수 있는 레시피로 개발되어 전문 셰프가 없어도 수준 높은 신메뉴를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다. 특히 고기, 백반, 분식 전문점에서 가장 주문이 몰리는 점심, 저녁 시간에 보조 메뉴를 간편하고 다양하게 선보일 수 있도록 기획됐다.

이번 출시 제품은 총 14종으로 소비자들이 식사와 함께 자주 주문하는 김치찌개, 된장찌개를 비롯한 국, 탕, 찌개 소스 5종과 찌개용 포장육 3종, 인기 반찬류인 닭갈비, 소불고기 등의 양념육 4종, 모든 레시피에 사용할 수 있는 야채와 해물 키트 2종으로 구성했다.

자영업 매장에서는 주문한 식재료를 레시피에 따라 조합하여 누구나 쉽게 고품질의 메뉴를 선보일 수 있으며 이를 통해 메뉴의 가짓수를 늘려 추가 매출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