샴페인계 축하의 아이콘 `멈`, 아메리카 컵 세일링 에디션 출시

페르노리카 코리아의 프랑스 샴페인 멈(G.H. Mumm)이 ‘멈 드라이 세일링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프라다가 주최하는 요트 대회 ‘제 36회 아메리카 컵(36th America`s Cup presented by Prada)’의 공식 샴페인 파트너사로서다. 이 대회는 1851년부터 시작된 가장 오래된 국제 스포츠 경기이자 세계 3대 요트 대회 중 하나다.

프랑스 샴페인 브랜드 멈은 1827년 설립된 1세대 샴페인 하우스다. 최상급 포도원에서 엄선한 포도와 수확연도가 다른 다양한 뀌베를 블렌딩 해 세계적인 명성을 이어 나가고 있다.

특히 1970년대부터 아메리카 컵을 비롯해 40 여개 이상의 주요 대회를 후원하며 ‘축하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했다.

한정판 ‘멈 드라이 세일링 에디션’은 `멈 그랑 꼬르동`으로 구성됐다. 이 제품은 포도와 카라멜, 바닐라 향이 강렬하다. 샴페인 병엔 프랑스 최고 영예의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를 상징하는 붉은 리본을 새겨 넣었다.

한편 `멈 드라이 세일링 에디션`은 전국 이마트를 비롯해 갤러리아 백화점 명품관에서 구입 가능하다.

고영욱기자 yyko@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